세월호 참사 유가족과 생존자들은 무력감과 우울증 등

극심한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다.

알코올 의존 증세가 심해지거나 대인관계의 어려움을 호소하기도 한다.

가정불화를 겪는가 하면, 심지어 삶의 끈을 놓으려 했던 이들도 있다.

데이터로 살펴본 '트라우마'

 
 

그들은 왜… 연락마저 끊은 유가족들​​

최소한의 심리 치료조차 거부하거나 연락을 끊은 채

고립된 삶을 사는 세월호 유가족 등이 수십 명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

 

글 : 임승재·배재흥·김동필 | 사진 : 김금보·김도우
그래픽 : 박성현·성옥희 | 영상 : 박소연·이혜린 | 개발·디자인 : 박주우
Copyright (c) by 경인일보 All rights reserved.

타이틀로고.png